한 톨도 어림없다 … 울산교육청, 15개교 석면 제거에 구슬땀

해체·제거 지침 따라, 2024년까지 모든 학교서 없앨 것

울산교육청.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영남취재본부 이세령 기자] 울산교육청이 겨울방학을 활용해 15개 학교에서 석면을 모두 없애는 작업을 진행했다.

석면은 사문석이나 각섬석이 섬유질로 변한 섬유 모양의 광물이다. 산성이나 염기성에 강하고 열과 전기가 잘 통하지 않아 방열재, 방화재, 절연용 자료로 많이 쓰.

장기간 석면에 노출되면 폐암, 악성중피종, 석면폐 등의 호흡기질환을 유발하는 등 1급 발암툜물

병영초 등 초등학교 5곳, 문수중 등 중학교 3곳, 성신고 등 7곳의 천장 등 석면 곳.

석면 제거를 모두 마친 후 석면 해체 · 제거 지침에 따라 절차를 적용해 잔재물이 남지 않게 했다.

용균용균 부교육감 은 성신고 와 평산초 석면 ​​철거 현장 현장 을 직접 하며 석면 날림 이 우려 되는 작업장, 위생 설비 입구 석면 음압기 후단 를 반출 반출 실내 석면 석면 농도 를 측정 환경부 실내 환경 기준 기준 0,01 개 / ㏄ 실내 실내 환경 기준 기준 기준 기준 나오게 나오게 나오게 나오게 나오게 나오게 했다.

학교장, 학부모, 민간 단체, 전문 등 등 참여 하는 학부모 공 공 공 끝난 학교 에 다니며 검 와 와 확인 을 을 벌 와 와 와 활동 을 을 벌 있다 있다.

울산 교육청은 석면 없는 안전 한 학교 학교 환경 을 만들고자 교육부 추진 계획인 학교 2027 년 보다 각 앞당겨 오는 오는 을 완전 완전 각 학교 에서 석면 을 완전 하게 제거 할 계획 석면 을 을 완전 하게 제거 계획 계획 을계획.

올해는 여름방학과 겨울방학을 이용해 학교 23곳에서 석면 해체와 제거 공사를 진행할 예정이거.

교육청 관계자 는 는 해 마다 뒤 일부 학교 에서 석면 제대로 공 뒤 에 석면 잔재물 이 이 제거 되지 개학 개학 됐다 됐다 이 해 완벽 하게 학생들 이 이 하고 새 학기 에 학생들 이 이 하고 안전 한 환경 에서 공부 할 수 있게 할 것 이 이 이 말 말 했다 있게 이 이 이 이 말 말 했다 .


영남취재본부 이세령 기자 [email protected]


Source: 아시아경제신문 실시간 속보 by www.asiae.co.kr.

*The article has been translated based on the content of 아시아경제신문 실시간 속보 by www.asiae.co.kr. If there is any problem regarding the content, copyright, please leave a report below the article. We will try to process as quickly as possible to protect the rights of the author. Thank you very much!

*We just want readers to access information more quickly and easily with other multilingual content, instead of information only available in a certain language.

*We always respect the copyright of the content of the author and always include the original link of the source article.If the author disagrees, just leave the report below the article, the article will be edited or deleted at the request of the author. Thanks very much! Best regard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