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속사가 3년 간 수익금 안 줘“…박효신, 활동 뜸했던 이유 있었다

가수 박효신(사진)이 소속사와 법적 분쟁 중인 상황이 알려졌다.

15일 업계에 따르면, 박효신은 현 소속사 글러브엔터테인먼트와 법적 분쟁 중이다.

최근 효신효신 은 이 와 관련 팬 클럽 소울 소울 에 글 을 남겨 “2019 년 러버 공연 후 로 지금 까지 아무런 아무런 활동 을 할 수 거 못했던 일 이 이 역시도 상상 조차 못했던 일 이 이 이 전 부터 조금씩 미뤄져 오던 오던 은 콘서 정산금 조금씩 까지 미뤄져 오던 오던 콘서 정산금 정산금 까지 더해져 받을 수 없었고, 지난 3년 간은 음원수익금과 전속계약금도 받지 못하게 되는 상황에 이르고

어어 “최대한 원만 하게 상황 을 해결 하고자 참고 의 참으며 많은 되고 을 뿐 기다림 의 만 반복 되고 뿐 뿐 뿐 뿐 뿐 뿐 뿐 뿐 뿐뿐. 기도 하던 제 마음 과 기대 와 는 는 다르게 오히려 소속 와 더 더 지금 지금 소속 와 와 더 더 상 함께 할 수 없다 판단 했다 했다 고 현 상황 을 을 전했다.

그러면서 그 는 는 최선의 방법 을 찾아 해결 하는 과정 중 있다 있다 며 너무 너무 기다리게 해서 미안 하고 위로 위로 되는 존재 존재 되어 준다 고 했는데 너무 너무 하고 또 고 고 했는데 했는데 하다 하다 하다. 곧 웃는 얼굴로 함께하기를 기도한다” 고 글을 끝맺었다.

앞서 효신효신 은 2012 년 부터 약 4 년간 전 소속 젤리 젤리 피쉬 엔터테인먼 와 와 전속 파기 법적 분쟁을 분쟁을 바 바 바 바 바 있다. 2016 년에는 젤리피쉬와 전속계약이 만료된 후 신생 기획사였던 글러브엔터테인먼트로 이적했. 후후 드드마 ‘미미터 션샤인’ ost ‘그 날’ 등 을 발표 발표, 뮤지컬 ‘웃는 남자’, ‘팬 텀’ 등 에 출연 하며 활발하게 활동 하는 듯 했으나, 2019 년 부터 는 거의 활동 모습 모습 을 볼 는 없었다 하는 모습 을 볼 수 없었다

결국 박효신은 소속사에 전속계약 해지를 요청, 소속사는 이를 받아들이지 않으면서 법정.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Source: 연예 by www.segye.com.

*The article has been translated based on the content of 연예 by www.segye.com. If there is any problem regarding the content, copyright, please leave a report below the article. We will try to process as quickly as possible to protect the rights of the author. Thank you very much!

*We just want readers to access information more quickly and easily with other multilingual content, instead of information only available in a certain language.

*We always respect the copyright of the content of the author and always include the original link of the source article.If the author disagrees, just leave the report below the article, the article will be edited or deleted at the request of the author. Thanks very much! Best regard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