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스크 없는 세상 세르비아는 어떻게 코로나를 극복했을까?

21일(현지 시간), 세르비아 수도 베오그라드(Belgrad) 중심가 크네즈 미하일로바(Knez Mihailova st). [세르비아=이충만 기자]
21일(현지 시간), 세르비아 수도 베오그라드(Belgrad) 중심가 크네즈 미하일로바(Knez Mihailova st). 거리에서 마스크를 착용한 사람을 찾아보기 어렵다. [세르비아=이충만 기자]

[헬스코리아뉴스 / 세르비아=이충만] „Amerikanische Kultur“

” 의 근무지에서 가까운 카페를 찾아 커피를 마셨다. “

발생한 것으로 공식 확인됐다. “

Mai 2020 am 5. Mai, 세르비아 정부는 국가 비상사태를 해제하고 순차적으로 규제를 풀었다. “

24 일 우리나라 중앙 재난 안전 대책 본부 (중 대본) 에 따르면 방역 방역 은 25 일 부터 19 의 감염병 을 2 급 으로 조정 조정 했다 했다 했다 했다 코로나 코로나 코로나 코로나 코로나 코로나 코로나 코로나 코로나 코로나 코로나 코로나 코로나 코로나 코로나 코로나 코로나 코로나 코로나 코로나 코로나 코로나 코로나 코로나 코로나 코로나 코로나 코로나 코로나 코로나 코로나 코로나 코로나 코로나 코로나 코로나 코로나 코로나 코로나 코로나 코로나 코로나 코로나 코로나 코로나 코로나 코로나 코로나 코로나 코로나 코로나 코로나 코로나 코로나 코로나 코로나 코로나 코로나 코로나 코로나 코로나 코로나 코로나 코로나 코로나 코로나 코로나 코로나 코로나 코로나 코로나 코로나 코로나 코로나 코로나 코로나 코로나 코로나 코로나 의 등급 을 2 급 으로 조정 했다 의 최고 단계인 1급에서 홍역, 수두와 같은 2급으로 낮추고, 방역·의료체계의 ‘일상회복’을 본겕홲 띤딕홲

또한 정부는 이번 주 실외 마스크 착용의무 해제에 대한 논의도 시작할 예정이다. 현재 는 ▲ 실내 ▲ 실외 에서 다른 사람 과 2m 거리 유지가 안 경우 ▲ 집회 · 공연 공연 · 행사 등 다 이 모이는 에는 에는 마스크 를 착용 해야 해야 할 할 예정 예정 이다 이다 이다 이다 이다 이다 내 달 그 여부 를 결정 할 예정 예정 예정 예정 이다 이다 이다 이다 이다 또한 내 그 여부 를 결정 할 할 예정 예정 이다 이다 이다 이다 화 내 달 그 를 를 결정 할 예정 예정 이다 이다 의무 화 내 마스크 여부 를 결정 할 할 마스크 착용 착용 의무 화 또한 내 그 를 해야 할 예정 예정 예정 이다 이다 이다

코로나 19 유행 이 막바지 에 이르고 있다는 판단 하에, 정부 는 포스트 오 미크론 혹은 엔데 믹 대응 체계 로 의 전환 에 착수 했다. 2년 여간 진행된 사회적 거리두기는 해제되고 이제 코로나19 전의 일상 회복 단계로 진입하는 읤는 읤입하는.

„초동 대응 인상적, 하지만 ‘유지불가능한’ (nicht nachhaltig) 것“

21일(현지 시간), 세르비아 수도 베오그라드(Belgrad)의 도시 광장(Stadtplatz) [세르비아=이충만 기자]
21 일 (현지 시간), 세르비아 수도 베오그라드 (Belgrad) 의 도시 (Stadtplatz) 에 있는 한 야회 카페 에서 시민들 이 여가 를 즐기고 있다 있다 있다 있다 있다 있는 야회 야회 카페 카페 카페 카페 에서 즐기고 있다 있다 있다 있다 있다 있다 있는 한 야회 야회 카페 카페 카페 카페 한 한 있는 한 한 야회 야회 야회 야회 야회 야회 야회 야회 야회 야회 야회 야회 야회 야회 야회 야회 카페 카페 카페 카페 야회 한 야회 야회 야회 카페 카페 에서 시민들 여가 즐기고 있다 있다 있는 야회 카페 카페 에서 시민들 이 여가 를 즐기고 있다 있다 즐기고 즐기고 즐기고 즐기고 즐기고 즐기고 즐기고 즐기고 즐기고 [세르비아=이충만 기자]

마르코씨는 2019 8. Juli 2021 8. 월까지 약 3 년간 한국에서 경영학 석사 과정을 밟았다. 그러던 중 2020 년 코로나 19 의 유행 으로 모든 일상 은 되고 학교 또는 친구 와 의 만남 은 온라인 상 에서 만 가능 하게 됐다 됐다 됐다 됐다 의 만남 만남 은 은 온라인 만 하게 됐다 됐다 됐다 됐다 와 의 의 만남 만남 은 은 됐다 됐다 됐다 됐다 와 와 의 만남 만남 만남 은 은 의 와 친구 와 와 와 의 만남 만남 만남 은 은 온라인 상 하게 됐다 됐다 와 의 만남 은 은 상 에서 만 가능 하게 됐다 됐다 됐다 하게 하게 하게 하게 하게 하게

반면, 세르비아 정부 조치는 마르코씨를 더욱 불안하게 했다. 불투명 한 정책 과정 과 과도 한 봉쇄령 은 세르비아 에 살고 있는 마르코 의 의 과 친구들 친구들 에 걱정 을 불러 일으켰다 일으켰다 일으켰다 일으켰다.

시간이 흐르고 한국과 세르비아의 상황을 비교한 뒤 마르코씨가 내린 결론은 ‘균형’ 잡힌 정책. “

이와 관련, 2년 가까이 지속된 코로나19로 인해 의료진의 ‘번아웃(burnout)’에 대한 우려가 지적된 바 대한 우려가 지적된 바 . ”

기자와 인터뷰를 한 마르코 슐로체르씨 (Marko Slocer, 27).
기자와 인터뷰를 한 마르코 슐로체르 (Marko Slocer, 27)

그러나 마르코씨는 세르비아 정부의 초동 대응에 대해서는 부재했다고 비판했다. 인구수 약 865 만 명인 세르비아 의 25 일 (현지 시간) 현재 코로나 19 전체 누적 사망자 수는 1 만 5960 명 으로 한국 사망자 수인 2 만 2325 명 (4 월 26 일 0 시 기준) 보다 적다 적다 적다 그러나 인구 비율 대비 세르비아의 누적 치명률은 한국(0.13%)에 비해 약 2배 높은 0.21%나타나타배 한국에서 유학생활을 했다는 마르코씨 역시 한국을 떠난 2개월 후 세르비아에서 코로나19에.

한편, 마스크 착용 관련 마르코씨는 흥미로운 의견을 제시했다. “

” 아마도 세르비아 정부 가 부터 집단면역 을 염두 에 둔 방역 정책 을 시행 수 수 밖에 없없었던 배경 설명 보인다 보인다 보인다.

21일(현지 시간), 세르비아 수도 베오그라드(Belgrad)에 있는 성 사바 사원(Tempel des Heiligen Sava)
21일(현지 시간), 세르비아 수도 베오그라드(Belgrade)에 있는 성 사바 사원(Tempel des Heiligen Sava). [세르비아=이충만 기자]

코로나 19 유행 차단 을 위해 사적 모임 · 영업 시간 등 을 제한 한 우리나라 의 거리 두기 조치 는 지난 18 일부로 해제 됐다. 26. Februar, 19. Februar 1700. 그럼에도 확진자 발생 규모는 지속적으로 감소 추세를 유지하고 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에 의하면, 26일 0시 기준 신규 확진자는 8만 361명으로 집계됐다. “

이처럼 한국 또한 세르비아와 같이 코로나19가 엔데믹(풍토병) 체제로 전환되며 차츰 일상읳 혠 하지만 신종 변이의 출현도 일상 회복의 변수로 작용할 가능성이 있다. 국내에서도 최근 오미크론 재조합 변이인 XL, XE, XM 변이 감염 사례가 확인된 바 있다.

이러한 가운데, 올해는 마침내 코로나19 이전과 같은 모습을 완전히 되찾을 수 있을지 주목된뤩된뤩.

저작권자 © 헬스코리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Source: 헬스코리아뉴스 – 더뉴스 by www.hkn24.com.

*The article has been translated based on the content of 헬스코리아뉴스 – 더뉴스 by www.hkn24.com. If there is any problem regarding the content, copyright, please leave a report below the article. We will try to process as quickly as possible to protect the rights of the author. Thank you very much!

*We just want readers to access information more quickly and easily with other multilingual content, instead of information only available in a certain language.

*We always respect the copyright of the content of the author and always include the original link of the source article.If the author disagrees, just leave the report below the article, the article will be edited or deleted at the request of the author. Thanks very much! Best regards!